뉴스

초소형 3LCD 레이저 프로젝터, 소니코리아 ‘VPL-CWZ10’·‘VPL-CXZ10’

  • 박지우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2-26 10:28:29

    - 중소 규모 교실과 회의실에 최적화... 소니 독자 레이저 광원기술 탑재

    소니코리아는 0.64인치 소형 패널이 탑재된 초소형 3LCD 레이저 프로젝터 ‘VPL-CWZ10’과 ‘VPL-CXZ10’을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 초소형 3LCD 레이저 프로젝터 VPL-CWZ10, VPL-CXZ10 >

    새롭게 선보인 프로젝터 2종은 기존 모델인 ‘VPL-PWZ10’ 및 ‘VPL-PXZ10’ 대비 약 40% 작아진 사이즈와 35% 가벼워진 무게로, 공간 제약이 있는 중소 규모의 교실과 회의실에 특히 적합하다.

    소니는 고화질 이미지 재현을 위해 독자적인 레이저 광원 기술과 3LCD 시스템을 결합했다. 또한 두 모델 모두 4가지 사용 모드에 따라 최적화된 설정을 제공하는 인텔리전트 설정 기능을 탑재해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새로운 프로젝터 2종은 소니의 독자적인 레이저 광원 기술 ‘Z- Phosphor’와 3LCD 시스템을 결합해 높은 밝기 및 해상도, 선명한 컬러의 이미지를 구현한다. 특히 VPL-CWZ10의 경우 작은 사이즈에서도 고화질의 이미지를 경험할 수 있도록 최신 스케일러 칩을 탑재했다.

    채택된 스케일러 칩은 PC 등 소스 기기에서 보내는 Full HD의 고해상도 입력 신호를 WXGA LCD 패널에 맞춰 자체적으로 최적화한다. 이를 통해 사용자는 화면 잘림 등의 문제 없이 뛰어난 화질의 디테일한 영상을 경험할 수 있다.

    소니는 인텔리전트 설정 기능을 VPL-CWZ10 및 VPL-CXZ10에도 적용했다. 인텔리전트 설정 기능은 ‘회의실 및 교실’, ‘박물관’, ‘엔터테인먼트’, ‘멀티 스크린’의 총 4가지 사용 모드에 맞는 최적화된 설정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사용자는 밝기와 냉각 시스템, 이미지 품질을 별도 설정하지 않아도 된다.

    이 밖에도 VPL-CWZ10 및 VPL-CXZ10은 긴 광원 수명으로 램프 교체 등의 유지보수 부담을 줄이고 운영비를 낮췄으며 빠른 전원 반응 속도로 시간 및 에너지 절약도 가능하다. 신형 프로젝터 2종은 3월 말 국내 출시 예정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