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IAA 2021] 아우디, 순수 전기차 '그랜드스피어 컨셉트' 공개

  • 박지우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21-09-07 17:17:56

    - “하우스 오브 프로그레스”에서 아우디의 향후 브랜드 방향 제시

    < 그랜드스피어 컨셉트 /=아우디 제공. >

    아우디는 독일 뮌헨에서 열리는 'IAA 모빌리티 2021'에서 순수 전기차 그랜드스피어 컨셉트를 공개한다고 7일 밝혔다.

    아우디는 뮌헨 비텔스바흐플라츠에 자리잡은 브랜드 파빌리온 '하우스 오브 프로그레스'에서 미래 전기차의 비전을 제시하며 럭셔리와 이동성에 대해 새롭게 해석한 순수 전기차 ‘아우디 그랜드스피어 컨셉트’를 공개했다.

    이와 함께 전시관 앞에서는 다이내믹한 아우디 RS e-트론 GT와 신형 아우디 Q4 e-트론을 비롯해 현재 출시된 아우디 전기차의 모든 라인업을 시승해볼 수 있다.

    이 밖에도 아우디는 인터랙티브 물건 찾기 게임인 '진보로 향하는 여행'을 통해 브랜드의 4가지 핵심 가치인 지속가능성, 디지털화, 퍼포먼스 및 디자인을 소개한다.

    < 그랜드스피어 컨셉트 /=아우디 제공. >

    아우디 RS e-트론 GT, 아우디 Q4 스포트백 e-트론 및 아우디 e-트론 55 콰트로도 가까이서 볼 수 있다. 이번 IAA 모빌리티 2021에서 데뷔를 하는 아우디 RS 3 스포트백은 오는 10일부터 전시된다.

    또한 IAA 모빌리티 2021 방문객들은 메쎄 웨스트 주차장에서 폭스바겐 그룹 자동차 소프트웨어 자회사인 CARIAD 전문가들의 자율 발렛 파킹(AVP) 시연을 통해 자율주행의 장점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 그랜드스피어 컨셉트 /=아우디 제공. >

    아우디는 뮌헨 시내를 방문객들이 미래의 이동성을 경험할 수 있는 하나의 큰 무대로 만들어 IAA 모빌리티 2021을 인터랙티브한 모터쇼로 전환하고 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