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아시아나항공, 인천~나고야 노선 재개…11개월 만

  • 이안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22-03-14 08:15:00

    아시아나 항공기 /= 아시아나항공 제공

    아시아나항공이 내달 1일 부로 일본 나고야 운항을 재개한다. 나고야 노선은 2021년 4월 29일 운항을 마지막으로 11개월만의 재운항이다.

    아시아나항공은 최근 일본의 입국자수 제한과 입국격리 완화 추세에 맞춰 나고야 노선을 주 1회로 재개하고, 기존의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노선도 증편 운항한다고 14일 밝혔다. 

    인천~나고야 항공기는 인천공항에서 오후 8시 30분에 출발하여 현지시각 오전 10시 25분에 나고야 중부공항에 도착, 현지 시각 오전 11시25분에 출발해 같은 날 오후 1시30분에 인천공항에 돌아오는 일정으로 운항된다.

    일본 주요 노선들의 운항 횟수도 늘린다. 3월 27일부로 인천~나리타 노선은 주 6회에서 매일 운항으로, 인천~오사카 노선은 주 3회에서 주 5회로, 인천~후쿠오카 노선은 주 1회에서 주 2회로 각각 증편 운항한다. 

    일본은 3월 들어 일일 입국 제한 인원을 3,500명에서 5,000명으로 늘린데 이어, 3월 14일부터는 7,000명까지 늘릴 계획이며, 대한민국 출발 백신접종 3차 완료자의 일본 입국시 자가격리도 7일에서 3일로 줄었다.

    일본 입국 시에는 ▲ 일본으로의 출발 72시간 이내 검사 후 발급받은 PCR 음성 확인서 ▲ 입국 전 전자 질문표 작성 ▲ 스마트폰을 필수로 소지해야 한다(미소지 시 자비로 스마트폰 렌탈 필요). 백신 3회 접종 완료자(얀센의 경우 1회를 2회로 인정)는 증명서 소지 시 3일 자가격리, 증명서 미소지 시 3일 시설격리 후 4일 자가격리가 필요하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