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아차 ‘올 뉴 K3’ 판매 돌입 "1590만원… 준중형 시장 공략"

  • 김수현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2-27 12:00:26

    올 뉴 K3 판매 돌입…6000대 사전계약 성과_1062377

    기아자동차 K3가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기아차는 지난 2012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6년만에 2세대 풀체인지 모델인 ‘올 뉴 K3’의 가격을 1590만원부터 책정하고 판매를 시작한다.

    올 뉴 K3는 다양한 연령대가 분포한 준중형 세단 고객의 세분화된 니즈에 맞춰 ▷트렌디 1590만원 ▷럭셔리 1810만원 ▷프레스티지 2030만원 ▷노블레스 2220만원 등 네개의 트림으로 운영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올 뉴 K3는 소비자 최선호 안전사양인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량감지)를 전 트림 기본 적용하는 등 준중형 세단을 넘어서는 상품성을 갖추고도 합리적으로 가격을 책정했다”고 소개했다.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이 포함된 드라이브 와이즈 패키지와 소비자 선호 편의사양으로 구성된 버튼시동 스마트키 시스템의 가격은 기존 대비 20만원 인하된 65만원, 35만원으로 각각 책정했다.

    운전 편의성을 높여주는 인공지능(AI) 기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 ‘카카오 I(아이)’가 적용되는 UVO 내비게이션의 무료 이용기간도 기존 2년에서 5년으로 연장됐다.

    올 뉴 K3는 사전계약을 시작한 지난 13~26일 약 2주 동안(영업일 기준 7일) 6000대의 계약대수를 기록했다.

    사전계약에서는 프레스티지 32%, 노블레스 20% 등 상위 트림 선택 비중이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기아차는 ▷15.2㎞/ℓ의 경차급 고효율 연비 ▷기존 모델 보다 커진 차체 크기(전장 80㎜, 전폭 20㎜, 전고 5㎜ 증가) ▷볼륨감있고 다이나믹한 디자인 ▷동급 최대 트렁크 용량502ℓ(VDA기준) 등의 상품성을 갖췄다고 밝혔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