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카카오, 블록체인 서비스 진출…가상화폐 발행 여부 관심

  • 김수현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3-06 08:17:12

    카카오가 블록체인 전문 자회사를 설립하고 가상화폐(암호화폐)의 핵심 기술인 블록체인 사업에 진출한다.
     
    카카오는 5일 “블록체인 기반의 서비스 제공을 위한 자회사 설립을 준비 중”이라며 “구체적인 사업 계획은 현재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초대 대표는 한재선 퓨처플레이 최고기술책임자(CTO)가 내정됐다.
     
    카카오가 블록체인 사업에 진출함에 따라 가상화폐공개(ICO)에 나설지에도 관심이 쏠린다. ICO는 기업이 신규 가상화폐를 발행해 자금을 조달하는 것을 뜻한다.
     
    최근 글로벌 메신저 서비스 텔레그램이 ICO를 통해 8억5천만달러(약 9천210억원)를 조달한 바 있다.

    업계에서는 카카오가 암호화폐 ‘카카오코인’ 발행에 나설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국내서는 ICO가 유사수신 행위로 규정돼 불법이다. 때문에 싱가포르, 홍콩 등 해외에서 ICO를 진행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카카오는 가상통화 거래사이트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지분 약 20%를 보유하고 있다. 이에 대해 카카오 관계자는 “현재로서는 구체적인 사업 방향은 정해진 바가 없다”고 말했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