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출시 28년 팔도 ‘왕뚜껑’ 봉지면으로 나온다

  • 이춘희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8-11-05 10:30:19

    용기면으로 익숙한 왕뚜껑이 봉지면으로 출시된다.

    팔도는 5일, 자사 대표 용기면 ‘왕뚜껑’ 출시 28년 만에 봉지면 신제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팔도 왕뚜껑, 출시 28년 만에 봉지면으로 변신_1194997

     ‘더왕뚜껑’ 제품 이미지

    지난 1990년 처음 선보인 ‘왕뚜껑’은 그동안 ‘김치왕뚜껑’, ‘우동왕뚜껑’, ‘짬뽕왕뚜껑’, ‘철판왕뚜껑’으로 브랜드를 확장해 왔으나 봉지면 형태는 이번이 처음이다.

    신제품 ‘더왕뚜껑’은 쫄깃한 면발이 특징이다. 국내 라면업계 최초로 제면용 ‘탕종분’을 사용했다. 뜨거운 물에 익힌 밀가루와 일반 밀가루를 섞은 것으로 수분 모유력이 높아 촉촉하면서도 탄력있는 식감을 낸다.

    아울러 소고기 양지에 무, 콩나물, 대파를 넣어 깔끔한 소고기 국물 맛을 구현했다. 부드럽고 순한 국물에 밥을 말아 먹으면 더 좋다고 관계자는 귀띔했다. 건더기 스프에는 파, 버섯, 청경채 등을 담아 씹는 맛을 더했다.

    팔도는 더왕뚜껑 출시로 ‘왕뚜껑’ 라인업을 강화하는 동시에 2500억원에 이르는 순한맛 국물라면 시장을 본격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